이번엔 '아산 여중생'… 담뱃불 지지고 감금 폭행 > 핫이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이번엔 '아산 여중생'… 담뱃불 지지고 감금 폭행

페이지 정보

작성자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7-09-09 11:54 조회4,637회 댓글0건

본문

946a062c93141cd721dc49ef52205c84_1504925
 

부산과 강릉에서 발생한 '여중생 폭행 사건'에 이어 충남 아산에서 일어난 유사한 사건이 뒤늦게 수면 위로 떠 올랐다.

 

지난 5월 아산에서 10대 청소년들이 여중생을 감금하고 폭행한 일이 있었다고 6일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피해자 가족에 따르면, 514일 오전 930분경 천안과 아산에서 학교에 다니는 중학교 3학년 A양과 고등학교 1학년 B양이 중학교 2학년인 피해자 C양을 아산의 한 모텔로 불러내 감금한 채 1시간20분간 동안 폭행했다.

 

가해자들은 폭행 과정에서 쇠파이프를 이용해 C양의 엉덩이와 허벅지, 종아리, 얼굴 등을 무차별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담뱃불로 C양의 허벅지를 7차례나 지졌고 바닥에 떨어진 음식을 강제로 먹게 했다.

 

가해자 A양 등은 전날 다른 여학생인 D양을 같은 모텔에서 감금 폭행하기도 했다. C양에게는 "(전날) D양이 모텔에서 탈출했는데, 그걸 알면서도 왜 말하지 않았느냐"고 다그치며 더 때렸다.

 

C양은 심한 폭행을 당한 뒤 "성매매를 해서 200만원을 벌어오라"는 말과 함께 풀려났다. A양은 현재 특수상해 등의 혐의로 구속 기소 됐고 B양은 불구속 기소 돼 재판을 받고 있다. C양은 전치 3주 진단을 받아 치료를 받고 있다. 정신적 충격으로 학업도 중단했다.

 

C양의 가족들은 "모텔 안에는 다른 여중생 2명도 있었는데, 이들은 직접적인 폭행을 행사하지 않고 보고만 있었다는 이유로 훈방 조치 됐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이들은 학교폭력대책위원회에서 사회봉사 명령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국민일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412건 7 페이지
핫이슈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92 “독서실서 삼색 볼펜 사용 금지”… 어떻게 생각하나요?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7 3906
2291 ‘세계 최고의 직장’ 1위는 구글, 4위 애플…삼성·LG는?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6 3688
2290 네팔서 ‘트랜스젠더 부부’ 공식 인정… “누군가의 아내, 기뻐”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6 3601
2289 이영학 父 “며느리와 성관계 가졌지만 성폭행 아냐”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6 3618
2288 '성추행' 남배우 “너도 연기하는데 도움 됐지?” 충격발언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6 3711
2287 “결혼 걱정, 30만 원에 구입하세요”… 명절 잔소리 메뉴판, ‘인기’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5 4040
2286 ‘살인 개미’ 공포 확산… “물리면 심한 통증 동반”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5 3639
2285 "너 잘되라고 하는 말이야" 추석에 싫은 말 5위… 최악은?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5 3849
2284 "넘사벽 돈자랑" 280억 초호화 자택 내부 공개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5 3877
2283 미스 터키 하루만에 ‘왕관’ 박탈…두달 전 ‘쿠데타 트윗’ 탓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25 3914
2282 '52명 구조' 멕시코 강진 구조견, SNS 열풍에 기부 물결까지 이어져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25 3907
2281 자기가 낳은 신생아 팔아 산파와 나눠 가지려 한 여대생 ‘덜미’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25 4107
2280 中 거리서 폭행당하는 여성…"사람들은 구경만.."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25 3844
2279 여성 용의자... 경찰차에서 '도발'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 5234
2278 '내 새끼 두고 가려니 아쉬워'…대학 체육관에 머문 부모들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 4758
2277 톰 크루즈, “제이미 폭스♥케이티 홈즈 열애 배신감 느껴”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 4957
2276 <영상>'외계인 비밀기지', 고성능 카메라로 포착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 4817
2275 <영상>북한의 미사일 개발을 주도한 인물은?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 4472
2274 “이 춤 배우고 싶다” 일본 들었다 놨다한 여고생들 칼군무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 4347
열람중 이번엔 '아산 여중생'… 담뱃불 지지고 감금 폭행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 4640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waeple.com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