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장자연 사건 재수사 가능성...네티즌 “성상납 리스트 공개하자” > 핫이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故장자연 사건 재수사 가능성...네티즌 “성상납 리스트 공개하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7-12-26 15:02 조회1,986회 댓글0건

본문

b87c95c0e90c01a3e4fd3f0e11d8b6bc_1514268
 

2009년 발생한 배우 장자연 씨 사건이 재수사 될 가능성에 네티즌들의 반응이 뜨겁다.

 

중앙일보는 대검찰청 개혁위원회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재조사를 검토하고 있는 사건 중에 장자연씨 사건도 포함됐다고 25일 보도했다.

 

장자연 사건은 2009년 신인 배우 장 씨가 유력인사들에게 성 상납을 강요받고 수차례 폭행을 당하다 이를 폭로하는 내용의 유서와 유력인사 리스트를 남기고 목숨을 끊은 사건이다.

 

당시 경찰은 리스트 속 인사들에 대한 수사에 착수했지만, 의혹이 제기됐던 유력인사 10여명은 혐의 없음 처분을 받았고 장씨의 소속사 대표와 매니저만 재판에 넘겨졌다.

 

일각에서는 장자연 리스트를 공개해야 한다는 주장이 잇따랐지만, 리스트는 결국 공개되지 않았다. 사건은 장 씨의 소속사 관계자만 처벌받는 것으로 마무리돼 부실수사 논란이 된 바 있다.

 

이러한 소식에 네티즌들은 장자연 사건은 철저한 진상규명과 관련자 엄벌이 필요하다” “ 장자연 사건 심층취재 해서 보도해라!” “피 토하듯 쓴 유서 아직도 기억에 생생해요. 제대로 다시 수사해서 엄벌해주세요!!” “억울하게 죽은 여배우 진실을 밝혀야죠” “장자연 사건 재조사 대찬성!” “진실은 밝혀질 것이다...” “공개하자 성 상납 리스트 핵 궁금....” 등 반응을 보였다. <아시아경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369건 1 페이지
핫이슈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369 ‘두 얼굴의 사나이’… 미동 없는 한쪽 얼굴?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8 75
2368 ‘왕자의 위엄’… 英 공식 사진 공개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8 53
2367 나탈리 포트먼, '유대인 노벨상' 제네시스상 시상식 거부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1 158
2366 버려진 줄도 모르고 20km 걸어 전주인에게 돌아간 고양이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1 152
2365 홍콩 "3.4평 아파트" 분양…초미니 규모 갈수록 늘어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1 183
2364 마동석vs드웨인 존슨, 세기의 팔씨름 대결 성사?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7 140
2363 잉어에 올라탄 개구리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7 132
2362 '블랙팬서' 결국 '타이타닉' 넘었다 '북미 톱3'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9 212
2361 시어머니가 공주들과 사진 찍는데 며느리가 방해, 스페인 왕실 망신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9 209
2360 '레디 플레이어 원', 해외서 중국 1위·한국 2위 흥행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6 347
2359 우울증 극복한 드웨인 존슨 “우울증 공개 두려워하지 말라”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6 334
2358 디올, 욱일승천기 연상케 하는 드레스 디자인 논란…“전범기 아니다” 해명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6 304
2357 숀 펜, 미투운동 비판…"갓난아이들 십자군 전쟁"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6 304
2356 자동차 번호판 내년에 바뀐다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2 903
2355 조성규, 故 조민기 텅 빈 빈소에 동료들 비난..“뭐가 그리 두려운가”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2 871
2354 류준열, '리틀 포레스트' 100만 인증샷..김태리와 방긋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1 846
2353 살인용의자에 文대통령 사진 쓴 터키TV, 사과방송 거부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1 820
2352 ‘팀킴’ ‘갈릭걸스’ 국가대표 女 컬링팀, ‘의성마늘햄’ 모델 전격발탁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8 946
2351 ‘아카데미시상식’ 게리 올드만, 첫 남우주연상 “20년 기다렸다”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5 883
2350 ‘성추행 논란’ 남궁연, 4번째 폭로자 등장…“누드 사진 요구”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5 900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waeple.com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