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인용의자에 文대통령 사진 쓴 터키TV, 사과방송 거부 > 핫이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살인용의자에 文대통령 사진 쓴 터키TV, 사과방송 거부

페이지 정보

작성자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8-03-11 13:44 조회1,101회 댓글0건

본문

-한국대사관, 영상삭제ㆍ사과ㆍ재발방지 요구

-터키방송사, 영상삭제…사과방송은 없어
-외교부, 정부차원 조치 검토 중

[헤럴드경제=문재연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사진을 터키의 유명 텔레비전 채널에서 엽기적 살인사건을 묘사하는 데 사용한 지 3주가 지났음에도 불구, 영상삭제 및 주터키한국대사관으로의 사과‘답신’외에 별다른 조치가 확인되지 않아 논란이 되고 있다. 

외교부는 11일 터키 유명 오락채널 쇼TV의 뉴스프로그램 ‘아나 하베르’에서 문 대통령의 사진이 살인 용의자 모습으로 보도된 것과 관련해 “사과방송 등 추가조치를 요구하고 있으나, 방송사에서 사건을 무마시키려는 행동을 보이고 있다”며 “필요할 경우 주재국에 항의하는 등 공적 채널을 통해 항의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696df846df94322babc50fda912d82b5_1520743

[사진=연합뉴스]



해당 방송이 나간 지 3주가 지났지만 방송사는 사과자막 및 방송을 내보내지 않고 있다. 

외교부에 따르면 터키주재 한국대사관은 방송이 나간 직후 방송사에 서신을 보내 뉴스영상 삭제, 사과와 재발방지를 요구했다. 하지만 전날까지 사건은 외교부 고위급에 보고가 이뤄지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외교부 관계자는 “터키 대중에게 잘못된 인식을 심을 수 있는 사안이 발생한 만큼, 방송사에 대중을 대상으로 한 사과방송 혹은 사과자막을 내보내달라고 요구해왔다”며 “정부차원에서의 항의도 물론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터키 유명 오락채널인 쇼TV는 지난달 25일 가사도우미를 고용한 쿠웨이트 억만장장 부부가 함께 살인ㆍ시신유기를 저지른 혐의를 받는다고 보도하면서 문 대통령과 피살자 사진을 나란히 편집해 내보냈다. 

특히 최근 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딸 이방카 보좌관이 만났던 사진을 반복해서 보여주며 “용의자 쿠웨이트 부부가 인터폴의 수배로 붙잡혔다”고 전했다. 

TV는 터키 5대 미디어그룹에 꼽히는 지네르미디어그룹 계열의 인기 오락 채널이다.

TV는 이달 6일 한국대사관에는 “큰 실수를 저질러 사과한다”는 답신을 보냈고 뉴스영상을 삭제했다. 이에 한국대사관에서 사과방송을 요구하자 쇼TV는 앙카라지국장 명의의 답신서한을 통해 “사과방송을 하면 오히려 더 많이 알려져 역효과가 나니 하지 않는 편이 나을 것 같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확인됐다. 이후 한국대사관에서 어떤 추가적 조치를 취했는지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397건 1 페이지
핫이슈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397 '화장 지우는 척'했다 욕먹은 여배우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15 91
2396 기내서 프러포즈 받은 승무원, 결국…해고 당했다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15 83
2395 美실리콘밸리 희대의 사기극 '테라노스' 끝내 청산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6 136
2394 밤새운 3000명 간사이공항 탈출… 언제 다시 열지는 막막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6 131
2393 '악어 잡힐 때까지' 태국, 휴양지 푸껫 해변에 수영 금지령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5 271
2392 ‘설국열차’, 넷플릭스서 드라마화 결정…봉준호X박찬욱 감독 참여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5 241
2391 “라오스 댐, 22일에 일부 유실…23일에 긴급방류 시행”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5 259
2390 애플, 자외선 차단 탐지 기술 특허...아이폰도 적용 가능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5 277
2389 "폭염속 아파트 창가에 둔 라텍스 베개서 자연발화"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5 258
2388 따릉이 안전모, 무료대여 나흘만에 절반 사라졌다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5 379
2387 "삐악삐악"…폭염으로 베란다서 병아리 부화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4 217
2386 "조현아, 조사받다 뛰쳐나가" 관세청 구속영장 신청 이유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4 193
2385 中 엉터리 백신사태 '후폭풍'…"어떻게 애국하겠느냐" 격앙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4 186
2384 손흥민에 기댄 AG 조직위 "티켓 판매 급상승할 것"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4 192
2383 ‘라디오스타’ 최수종, 대한민국 정답 남편 “남자 중심이 아니라…” 설파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4 190
2382 인천공항∼강남 콜밴요금 186만원…외국인에 '바가지' 기사 구속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4 220
2381 호날두 알고보니 ‘우리 동생’? 신체나이 무려 20세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4 178
2380 '한국 반도체 생태계' 통째 사려는 중국… 인력 이어 장비업체 '사냥'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4 178
2379 美경찰 "방탄소년단 지민 살해 위협 인지..예의주시"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5 229
2378 오늘도 찜통더위..낮 최고 기온 경주 37도·서울 33도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5 254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waeple.com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