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올, 욱일승천기 연상케 하는 드레스 디자인 논란…“전범기 아니다” 해명 > 핫이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디올, 욱일승천기 연상케 하는 드레스 디자인 논란…“전범기 아니다” 해명

페이지 정보

작성자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8-04-06 15:46 조회724회 댓글0건

본문

9f6ef8dac4850ff6e1df6e8778fe1317_1522997
 

프랑스의 명품 브랜드 디올(Dior)이 2018 S/S 시즌 패션쇼에서 전범기를 연상케 하는 드레스를 공개해 논란이다.

 

지난달 29일(현지 시간) 패션 전문 매체 패션위크데일리는 이날 중국 상하이에서 디올 2018 S/S 컬렉션이 열렸다고 전했다.

 

이번 시즌 디올의 주요 컨셉은 '레드'였다. 레드를 포인트로 살린 드레스와 의상들이 런웨이를 수놓았다.

 

여성복 라인 수석 디자이너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Maria Grazia Chiuri)는 "레드 컬러로 행운을 상징했다"고 의도를 밝혔다. 

 

시대를 앞선 디올의 과감하면서도 아방가르드한 디자인이 패션쇼를 압도했다.

 

그러나 패션쇼에 참석한 사람들은 그리 밝게 웃지 못했다. 한 드레스가 논란을 일으켰기 때문이다.

 

9f6ef8dac4850ff6e1df6e8778fe1317_1522997
 

이번 패션쇼에 등장한 드레스 중에는 전범기인 일본 욱일기를 연상케 하는 디자인이 포함돼 있었다.

 

아이보리 컬러가 베이스인 드레스에 빨간색 라인이 정중앙으로 모이는 디자인으로 단번에 전범기를 떠올리게 한다.

 

9f6ef8dac4850ff6e1df6e8778fe1317_1522997
 

패션쇼 직후 중국에서는 논란이 일었다. 디올 측은 "전범기가 아니다. 레드 컬러를 포인트로 살린 디자인 중 하나일 뿐"이라고 해명했지만 여전히 비난이 빗발치는 상황이다.

 

중국 누리꾼들은 "나치의 '하켄크로이츠'는 용납할 수 없으면서 일본 전범기는 디자인이라고 설명하는 논리를 이해할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일본과의 역사적 아픔을 공유한 중국에서 저런 것은 예의가 아니다", "누가 봐도 전범기" 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317건 1 페이지
핫이슈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317 식당서 손님 끌어모으는 고양이…'행운묘'로 불려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1 42
2316 中 화웨이 스마트폰, 러시아 시장서 “삼성 제치고 2위”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1 51
2315 평양의 세밑풍경…"세계최고층 류경호텔서 매일밤 10만개 LED쇼"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1 36
2314 ‘택시운전사’ 김사복-힌츠페터, 39년 만에 재회한다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9 79
2313 탈북민 997명 이름·나이·주소 털렸다…하나센터 해킹 당해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9 69
2312 “손흥민을 아시안컵서 어떻게 막을지 막막” 中의 한숨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9 58
2311 “외계인 침공했나” 뉴욕 밤하늘 괴이한 빛, 알고보니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9 60
2310 “5 빼기 3은 뭐야?”…인공지능(AI)에 숙제 물어본 6세 아이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9 80
2309 이 사진 중 진짜 사람은?…AI가 만든 진짜같은 가짜 사진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4 84
2308 또 인도 유아성폭행…델리여대생 사망 6주기 추모일에 발생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4 69
2307 담뱃갑 경고그림 전면교체…아이코스에도 ‘발암’ 사진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4 85
2306 베트남 저가항공사 올해도 ‘비키니 달력’…또 성 상품화 논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4 76
2305 ‘역대 4위’ 4803억 복권에 당첨된 20세 남성 근황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4 77
2304 美 정가 발칵 뒤집은 ‘러시아 女스파이’, 유죄 인정키로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3 99
2303 화웨이 CFO 풀려난다…밴쿠버 머물며 전자발찌 차기로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3 106
2302 美 타임지, 2018년 올해의 인물로 카슈끄지 등 언론인 선정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3 99
2301 ‘파란 눈’ 가진 아이 사진에…母에 쏟아진 오해와 비난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3 96
2300 "女 치어리더, 男 성욕 채워주는 직업인가요?“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3 123
2299 인도 최대 IT기업 혼사에 세계CEO 총출동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2 95
2298 美 도심 공원에 ‘사탄 숭배 크리스마스 트리’ 시끌시끌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2 198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waeple.com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