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빙빙, 탈세 인정 사과문…1431억원 벌금 > 핫이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판빙빙, 탈세 인정 사과문…1431억원 벌금

페이지 정보

작성자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8-10-04 13:33 조회157회 댓글0건

본문

807af58ccbc3427e9a3bfd5bb9a81e49_1538627
 

탈세 논란의 중국 배우 판빙빙(37)이 벌금형을 받고 현지 사법당국으로부터 풀려났다. 그는 반성문을 통해 혐의를 인정하고 사죄했다.

 

3일 관영 신화사에 따르면 판빙빙은 탈세혐의로 883846000위안(1438억원)의 벌금을 부과 받았다. 개인적으로 47900만 위안 이상의 벌금형을 받았고, 28800만 위안 이상의 미납세를 낼 것을 명령받았다. 관련 회사들은 12500만 위안의 벌금이 나왔다.

 

벌금형 보도 이후 판빙빙은 직접 웨이보를 통해 입장을 밝혔다. 종적을 감춘 지 124일 만이다. 4일 자신의 웨이보에 "최근에 전례 없는 고통을 겪었다. 내가 한 일에 대해 부끄럽고 죄책감을 느낀다. 진심으로 사과한다"고 밝혔다.

 

"세무 당국의 조사를 받으며 내 직업과 위치, 개인의 이익, 사회적 혜택 등에 대해 많은 생각을 했다. 지속적인 노력과 팬 분들의 사랑 덕분에 예술계에서 좋은 시간을 보냈고, 작은 성과를 일궈냈다. 난 세계 무대에서 내 문화를 선보일 수 있다는 것을 늘 자랑스럽게 생각했다""때문에 사회적 선도를 해야 하는 입장에서 법의 명령은 반드시 따라야 한다"고 반성했다.

 

할리우드 영화 '엑스맨' 등에 출연하는 등 판빙빙은 중화권 최고의 스타로 엄청난 수입을 올렸다. 하지만 지난 5월 중국의 유명 사회자 취용위엔이 자신의 SNS를 통해 판빙빙과 작성한 이중계약서라고 주장하는 자료를 공개하고 탈세 혐의를 폭로했다.

 

당시 취용위엔은 1000만 위안(16억원)을 받기로 한 계약서 외에 5000만 위안(83억원) 상당의이면 계약이 있다고 밝혔고, 중국 공안들은 판빙빙을 조사했다. 중국 세무당국은 판빙빙 이외에도 이중 계약서를 작성하는 방법을 통해 탈루한 혐의가 있는 스타들에 대한 조사를 벌이고 있다.

 

판빙빙은 약 2주 전 세무 당국이 수사를 완료함에 따라 비밀 수용소에서 풀려났으며 현재는 베이징에 머물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412건 1 페이지
핫이슈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12 인도 최대 IT기업 혼사에 세계CEO 총출동 새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시간 2
2411 美 도심 공원에 ‘사탄 숭배 크리스마스 트리’ 시끌시끌 새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시간 2
2410 박항서 감독 “무승부 아쉽지만…선수들 정말 잘했다” 새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시간 1
2409 결승전 응원 나온 베트남 여성들.. 패션도 ‘후끈’ 새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시간 1
2408 “北, 베트남에 김정남 암살사건 관련 비공식 사과” 새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시간 4
2407 한국인이 은퇴후 살고 싶은 나라 1위는? 새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시간 3
2406 온몸을 문신으로 뒤덮은 여성.. 반전 정체는? 새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시간 3
2405 5세 때 ‘타이타닉’ 출연한 남성…“지금도 돈 들어와”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8 175
2404 트위터, 美폭발물 소포 용의자 협박 신고 무시…"실수였다" 사과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8 160
2403 양예원 눈물…“성추행 피해 사실…학비 벌려고 촬영”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1 286
2402 배달 중 감자튀김 몰래 먹은 배달원 '비난 봇물'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1 309
2401 베트남 마약풍선 '해피벌룬'에 한국 청소년도 무방비 노출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1 275
2400 ‘리벤지포르노 협박‘ 구하라 남자친구 처벌 수위… ‘성폭력처벌법’ 보니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4 264
2399 류현진, 4년만의 가을야구… 1선발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4 228
열람중 판빙빙, 탈세 인정 사과문…1431억원 벌금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4 159
2397 '화장 지우는 척'했다 욕먹은 여배우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15 345
2396 기내서 프러포즈 받은 승무원, 결국…해고 당했다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15 307
2395 美실리콘밸리 희대의 사기극 '테라노스' 끝내 청산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6 383
2394 밤새운 3000명 간사이공항 탈출… 언제 다시 열지는 막막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6 315
2393 '악어 잡힐 때까지' 태국, 휴양지 푸껫 해변에 수영 금지령 인기글 NewsDige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5 474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waeple.com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